본문 바로가기

reviews/air jordan

[리뷰] 에어 조던 6 "트래비스 스캇" 안녕하세요. 아직도 유튜브 뉴비 오렌지킹입니다. (언제쯤 잘하게 되는 걸까요...) 그래도 오늘은 좋은 신발, 아니 정말 좋은 신발을 가져왔기에 흥이 좀 납니다. (정말 NG 한번 없이 쭉 찍었슴다 하하핳) 오프라인 당첨이 얼마만인지... 조던 홍대, 홍대 SNKRS 등 지난 몇 년간 추첨을 위해 머나먼 홍대를 다녀왔지만 단 한 번도 당첨되지 못했었는데...드디어 당첨되었습니다 ;ㅂ; 이날 축하해주신 조던 홍대 직원 분들께도 다시 한번 감사드려요! 박스부터 심상치 않죠? 에어 조던 6 "트래비스 스캇"입니다! 2017년, 2018년이 오프 화이트와 버질 아블로의 해였다면 2019년 스니커 씬은 트래비스 스캇의 이름을 빼놓고는 이야기를 논할 수 없을 정도로 트래비스 스캇 협업 제품들 모두 굉장히 굵직한 존..
[GQ] 에어 조던 34 "블루 보이드" AIR JORDAN XXX4 "BLUE VOID" 안녕하세요. 가을 아침 오렌지킹입니다. 이제 정말 늦여름도, 초가을도 아닌 가을의 한복판에 와있는 것 같아요. 하늘이 정말 높고, 너무나도 맑습니다. 자, 오늘 제가 준비한 영상 리뷰, 새로운 스튜디오에서 촬영한 첫! 리뷰는 에어 조던 XXX4입니다 :) 벌써 서른 네 번째 에어 조던이라니! 저도 그만큼 나이를...하하하;; 이번 에어 조던 34의 테마는 take back, take back to the court. 필요없는 부분은 털어버리고, 기능성에 중점을 맞췄다고 합니다. 이번에도 31, 32, 33을 디자인한 테이트 커비스가 디자인을 맡았구요. 에어 조던 4의 디자인 엘레멘트 또한 잊지 않았습니다. 테이트 커비스는 에어 조던 시리즈에 있어서, 팅커 할배가 휘청거릴 때 마다 등판하는 구원투수 같은 ..
[영상 리뷰] 에어 조던 1 레트로 하이 '옵시디언' AIR JORDAN 1 RETRO HIGH 'OBSIDIAN' 8월의 마지막날 서울을 비롯한 전국의 나이키 매장에 수많은 사람들이 줄을 스고 있었습니다. 바로 에어 조던 1 레트로 하이 옵시디언의 발매가 진행이 되었기 때문인데요 이번 발매는 지난 에어 조던 1 레트로 하이 '짐 레드' 모델처럼 상당히 많은 수량이 비교적 다양한 지역에서 만나볼 수 있었습니다. 모델의 특징은 최근 사람들에게 가장 사랑받는 컬러웨이로 꼽히는 '블랙토' 처럼 신발의 토에는 옵시디언 컬러가 그리고 발목의 윙로고와 뒷꿈치 부분에는 UNC 정확히는 유니버시티 블루 컬러가 사용되었습니다. 물론 UNC 컬러웨이가 가진 의미는 너무나도 잘 알려져있지만 이번 '옵시디언'이 오리지널 컬러웨이가 아님에도 이렇게 큰 인기가 있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영상을 통해 만나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이번 영상은 언제나..
[리뷰] 에어 조던 1 하이 OG "옵시디언" AIR JORDAN 1 HIGH OG "OBSIDIAN" 안녕하세요. 오랜만에 리뷰를 쓰는 오렌지킹입니다. ​ 마지막 텍스트 리뷰가 6월 28일이었군요. 그 후로 시간이 벌써 두 달이나 흘렀다니...참 ​ 그동안 GQ에서 유튜브 영상 리뷰를 찍고, 컬렉터스 하이에서는 쿨레인 형님, RoK커스텀님 인터뷰도 다녀오고, 감성러군 영상도 찍고, 회의하고, 그리고 스니커 뉴스는 계속 전하고 있었지만 어딘가 허전함이랄까요? ㅎㅎㅎ ​ 텍스트 리뷰는 한번 쓰기 시작하면 시간도 참 많이 잡아먹고 게다가 최근에는 영상 리뷰에 많이 밀리는 플랫폼이지만, 재밌단 말이죠 이게 ㅎㅎㅎ;;(뭐여 그게...) ​ 지난 두 달이란 시간이 참 빠르게 흐른 것 같으면서도 언제나처럼 제품 입고 연락을 받고 카메라, 삼각대 챙겨서 서현 나이키로 향했던 게 엄청 옛날 일 같기도 합니다. 다시 그런..
에어 조던 1 블랙토 사틴 캠핑하면서 봐야할 영상 캠핑하면서 심심하실 것 같아 준비한 사시기 전에 뭔지 알고 가시는 영상 지난 2016년 에어 조던 1 밴드 (브레드)의 레트로 이후 등장한 사틴(새틴?) 소재의 에어 조던 1 뭔가 가죽보다 특별하고 다른 것 같은 느낌을 주는 모델입니다. 보다 색감의 채도가 강렬하게 들어가기도 하고 가죽 소재가 아닌 천 소재다 보니 토박스에는 구멍조차 없는 것이 처음 발매된 사틴 밴드 모델입니다. 이어서 발매된 모델은 역시 2017년 레트로 된 로얄블루 컬러웨이의 사틴 모델 색만 바뀌었을 뿐 동일하게 실로 짜여진 윙로고까지 들어가 밴드 모델과 동일하게 한정된 수량만 발매가 진행된 특별 모델 입니다. 여기에서 사틴 소재가 쓰이는 것이 끝일 줄 알았으나 LA 기반의 스타일리스트 Aleali May와 조던 브랜드의 협업으로 탄..
[GQ] 에어 조던 1 로우 '트래비스 스캇' 안녕하세요. 더위에 지친 오렌지킹입니다... ​ 어찌나 더운지...진짜 힘이 쭉 빠지네요... 이번 주는 냉면만 먹은 것 같기도 하구요... ​ 냉면도 먹을 땐 좋은데...먹고 나면 10초 뒤에 다시 더워지는... 그래도 리뷰도 뉴스도 열심히 하고자 요즘 달리고 있습니다. ​ 오늘 제가 준비한 영상은 에어 조던 1 로우 "트래비스 스캇"입니다 :) 로우컷만 하면 좀 그러니, 하이컷 모델도 다시 가져와봤습니다 ㅎㅎㅎ ​ 에어 조던 1 로우는 사실...지금까지... 단 한 번도 인기를 끌지 못한 비운의 모델이기도 합니다. 사실...2015년에 나왔던... 에어 조던 1 로우 "브레드", "로얄 블루", "쉐도우", "시카고"...다 예뻤는데... (특히 시카고는 가죽도 좋은 편이었...) 물론 에어 조던 1..
[GQ] 오렌지킹의 스니커 리뷰 - 나이키 에어 조던 1 '짐레드' (피고래, 낫 포 리세일, 범고래, 시카고) 안녕하세요. 오렌지킹입니다. ​ 지난 6월 29일, 2019년 상반기를 마무리하는 마지막 신발이었죠. 에어 조던 1 "짐레드"​의 영상 리뷰를 준비했습니다 :) 짐레드? 피고래? 리버스 시카고? 참 여러 이름으로 불리우고 있는 모델인데요. ​ 텍스트 리뷰에서도 이야기 했지만, "피고래"...라는 애칭만큼은 참...별로인 것 같습니다. ​ 자세한 내용은 영상을 통해 확인해주세요! 음, 몇자 더 남기자면 최근 제 인스타그램을 보신 분이라면 아시겠지만, 지난 주말, 서현 나이키에서 마지막 리뷰 촬영을 하고 왔어요. (서현 나이키 식구들 정말 고생 많으셨습니다!) (지금은 다 흩어지겠지만...다시 꼭 만나요...!!) 이미 사진 편집도 다 끝난 상태인데요 ㅎㅎㅎ 밀린 영상 리뷰를 마저 올리고 나서, 오프 화이트..
[리뷰] AIR JORDAN 1 HIGH OG "GYM RED" 에어 조던 1 하이 OG "짐 레드" (짐레드) 안녕하세요. 늦은 시간, 오랜만에 키보드를 두드리고 있는 오렌지킹입니다. 오늘은 오랜만에 프리뷰로 돌아왔습니다. 오늘의 (프)리뷰 또한 서현 나이키에서 도와주셨습니다. 언제나 제 큰 힘입니다. 감사합니다 :) ​ 리뷰를 시작하죠! 오늘 보여드릴 모델은 에어 조던 1 하이 OG "짐 레드"입니다. AIR JORDAN 1 HIGH OG "GYM RED" 555088-061 BLACK/GYM RED/WHITE/SAIL 199,000 KRW 06/29/2019 리뷰...를 쓰기에 앞서서 미리 고백을 하자면... 이...에어 조던 1 "짐 레드" 라는 모델은...OG 컬러도 아니고... 마이클 조던이 신었던 모델도 아니며... 그렇다고 딱히 어떠한 스토리를 가진 모델도 아니어서... ​ ... ... ... 오늘..
[영상 리뷰] 에어 조던 1 짐 레드 Air Jordan 1 Gym Red 이번 주 다시금 에어 조던 1이 발매됩니다. 우리가 그토록 좋아하는 컬러 조합인 블랙/레드/화이트라는 절대로 실패할 수 없는 조합을 가진 모델입니다. 사실 이 색 조합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컬러웨이는 에어 조던 1을 상징하는 컬러 시카고가 일텐데요 이번 짐 레드는 정확히 시카고의 블랙과 레드의 위치를 맞바꾼 리버스 시카고라는 이름으로 불려도 좋을 모델입니다. 또한 지난해 붙여진 이름과는 너무나도 다른 행보를 보여준 에어 조던 1 Not For Resale과도 유사한 컬러 조합이기에 많은 분들께서 커스텀 작업을 염두를 두고 계시리라 생각합니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영상 속 리뷰를 참고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P.S 생각보다 발매 매장이 굉장히 드문 것으로 보여지는군요 Air Jordan 1 Retro H..
언제 다시 비싸질지 모를 에어 조던 1 로우 블랙토 지난 4월 발매되온 기존 에어 조던 1 로우의 디자인에서 리파인이 된 새로운 실루엣으로 발매된 에어 조던 1을 상징하는 컬러웨이 중 하나인 블랙토 로우는 에어 조던 1 로우도 품절을 일으킬 수 있다는 모습을 보여준 모델로 지금 로우컷 스니커즈의 대세 중 하나로 자리잡았습니다. 최근 다양한 온/오프라인 스토어의 리스탁을 통해 다시 한번 식지 않은 인기를 증명했지만 리셀 가격은 크게 오르지 않은 가성비를 유지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어요 특별한 디자인 특별한 이야기를 담은 한정판 모델은 아니지만 다가오는 뜨거운 여름날 신기 좋은 로우컷 디자인과 에어 조던을 사랑하는 사람이라면 빠져들 수 밖에 없는 블랙토 컬러웨이 이 두가지만으로도 이 신발의 가치는 충분합니다. Air Jordan 1 Low "Black Toe"..
당신도 살 수 있는 페라리 에어 조던 14 옐로우 페라리 에어 조던 14는 1998-1999 시즌 마이클 조던의 마지막 시카고 불스 선수 시절을 함께한 모델입니다. 마이클 조던의 가장 아끼던 자동차로 유명한 페라리 550M에서 디자인의 영감을 얻은 팅커 햇필드가 디자인을 한 모델로 페라리 엠블럼에서 따온 점프맨 로고가 인상적인 모델입니다. 그 중에서도 지난 2014년 발매되었던 에어 조던 14 페라리는 레드 스웨이드가 어퍼 전체에 들어가 기존 디자인의 실루엣에서 다소 벗어났지만 보다 디자인의 원점에 다가간 모델이였으며 바로 이번주 발매되는 옐로우 페라리는 질 좋은 샛노란 가죽을 사용하여 만들어진 매력적인 모델입니다. 이 모델은 해외에서는 리버스 페라리라는 닉네임이 붙었으며 그 이유는 페라리의 붉은색과 스피드에서 연상되는 DC 코믹스의 히어로 플래시의 아치 에너..
3연속 우승 정돈 해줘야 나오는 시리즈 에어 조던 Reflections of a Champion 최근 NBA 파이널이 한창 진행되고 있는 와중에 골든 스테이스 워리어스의 3연속 우승이냐 카와이 레너드를 앞세운 토론토 랩터스의 그토록 바라던 첫번째 우승이냐에 전세계 NBA 팬들의 시선이 집중되어있습니다. 하지만 이 잔치에 나이키는 섣불리 낄 수 가 없는 오묘한 상황입니다. 각 팀을 대표하는 두 선수가 아무래도 별도의 브랜드를 자신의 시그니처 농구화로서 착용을 하고 있기 때문이겠죠 이러한 상황에서 절대로 변치 않을 GOAT 마이클 조던의 첫번째 3 peat을 달성한 에어 조던 6, 7, 8의 가장 대표적인 컬러웨이 블랙 인프라레드, 카디널, 벅스 버니에서 어퍼 전체에 리플렉티브 실버를 둘러쌓아 영광의 순간을 표현했습니다. Air Jordan 6/7/8 Reflections of a Champion 발매..